New Komfy Switch with camera by D-Link features ams gas sensor for accurate air quality measurements

ams 실내공기 측정용 가스 센서, 디링크의 카메라 달린 콤피스위치에 탑재

2015/12/09

German version

2015년 12월 9일 – 고성능 센서 및 아날로그 IC전문기업인 ams(한국지사대표 이종덕, SIX: AMS)는 디링크(D-Link)가 자사의 카메라 달린 콤피스위치(Komfy Switch) 신제품에 ams의 실내공기 오염도 측정 모듈(제품명: iAQ-core)을 탑재했다고 발표했다.

 iAQ-core는 초소형의 저전력 가스 센서 모듈로, 매우 정확하게 실내공기 오염도를 측정한다. 이 모듈은 MEMS 기반 휘발성 유기화합물(VOC) 센서 부품을 사용하여, 실내 환경에서 일반적으로 발견되는 오염물질의 주변 수치 변화에 반응하여 I2C 인터페이스로 ppb(part per billion) 단위의 TVOC 및 ppm 단위의CO2  측정치를 제공한다.

디링크의 카메라 달린 콤피스위치는 스마트 조명 스위치 그 이상의 기능을 수행한다. 16피트(feet) 야간투시(night vision)의  풀HD 1080P 해상도 카메라와 환경센서가 탑재되어, 사용자는 집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편리하게 알 수 있다. 내장 센서는 움직임, 소리, 온도, 소비 전력, 공기 오염도, 습기 감지 등을 포함해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콤피 모바일 앱과 무료로 제공되는 클라우드 서비스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을 통해 어디서든 콤피솔루션을 살펴보고, 제어하고, 관리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iAQ-core는 알코올, 알데히드, 케톤, 유기산, 아민 뿐 만 아니라 높은 수치일 때 사람과 동물에 해가될 수 있는 지방족 및 방향족 탄화수소처럼 실내공기 오염과 관련된 다양한 범위의 환원성 가스농도를 정확하게 측정한다. 이러한 VOC는 현재 실내공기 질 모니터링에서 공통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이산화탄소 센서보다 실내공기 오염도에 대한 더욱 유용한 측정치를 제공한다. 그 이유는 CO2 농도는 사람과 동물이 숨을 내실 때 나오는 가스로 상당한 영향을 받기 때문이다.

iAQ-core VOC 측정치는 iPhone, iPad 또는 iPod Touch  기기에서 이용할 수 있는 콤피 무료 앱을 통해 볼 수 있다. 이 앱은 사용하기 쉬우며, 조명과 콤피 센서가 상호작용하는 간단한 방법을 제공함으로써 사용자가 자신의 집을 더 안전하고 밝게 만들 수 있는 통찰력을 제시한다.

디링크 시스템스(D-Link Systems, Inc)의 AJ 왕(AJ Wang) CTO는 “디링크의 카메라 달린 콤피 스위치는 소비자들에게 가정의 모든 기기가 쾌적하고 안전하게 동작하고 있다고 보여주는 다양한 형태의 알림과 기능을 제공한다”면서 “ams의 기술과 지원을 통해 우리는 가정에서 VOC를 감지하는 iAQ-core 제품을 사용함으로써 간단하고 신뢰할 수 있는 실내공기 오염 측정치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정상적이고 건강한 실내공기 범위를 보장한다”라고 말했다.

iAQ-core 실내공기 오염도 측정 모듈은 현재 양산 수량으로 이용할 수 있다. 1,000개 수량 기준으로 개당 24.70달러이다.